활동 중단했던 차태현 복귀···’번외수사’ 주연 확정

차태현

12일 OCN ‘번외수사’ 측은 차태현을 주연 배우 캐스팅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라디오스타 차태현
ADVERTISEMENT

번외수사는 OCN의 3번째 드라마틱 시네마 작품으로 내년 상반기 편셩 예정으로 알려진다.

번외수사

‘번외수사’는 미제 사건을 풀어내는 범죄 액션 수사물로 차태현은 극 중 주인공 형사 진강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sgsg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