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구덩이도 안 무섭다는 강하늘 공효진에게 “우리 결혼해요” 청혼 (+영상)

↑네이버TV 동백꽃 필 무렵

네이버TV 동백꽃 필 무렵
ADVERTISEMENT

지난 30일 KBS2 방송된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공효진에게 청혼하는 강하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동백(공효진)과 새벽 시장에 가려고 준비한 용식(강하늘)은 변소장의 전화를 받고 불이 난 저수지로 달려갔다.

불이 난 저수지에는 동백의 가디건이 발견됐고 놀란 용식은 급히 동백에게 전화를 걸어 동백 위치를 확인했다. 동백은 새벽 시장에 가고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TV 동백꽃 필 무렵 캡처

시장에 간 동백은 영수증을 가져가라는 방송을 듣고 시장 사무실로 올라갔고 그 순간 까불이가 나타나 동백은 사무실에 갇힌다. 그렇게 시장에는 화재가 일어났고 탈출하지 못하던 동백은 가까스로 용식에게 구출된다.

그렇게 동백은 무사했고 용식은 심하게 다치고 만다. 용식은 이에 동백에게 “나도 이제 지쳐 더는 안한다. 동백씨 때문에 내 일도 못하고 이제 그만 편하게 살고싶다. 그만하자”라고 말한다.

네이버TV 동백꽃 필 무렵 캡처
ADVERTISEMENT

동백은 이에 “내 옆에 있으면 팔자도 옮으니 도망가요” 라고 답하며 용식을 보내주려 하지만 용식은 “다 때려치우고 우리 결혼해요. 불구덩이도 안 무섭다는데 어째요. 동백씨 걱정돼서 못살겠어요”라고 말하며 동백의 후드티 끈을 잡아 끌어 입을 맞췄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