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설리 유작 ‘악플의 밤’ 종영 “아름다웠던 설리와 함께 한 시간 영광”

악플의 밤

지난 21일 JTBC ‘악플의 밤’ 측은 “악플의 밤이 지난 11일 방송된 16화를 끝으로 종영한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공식 입장에 따르면 “대표 MC 설리의 안타까운 비보를 접한 후 제작방향에 대한 고민 끝에 고인의 부재하에 프로그램을 지속할 수는 없다고 판단했다”고 알려졌다.

JTBC ‘악플의 밤’
ADVERTISEMENT

덧붙여 제작진 측은 오랜 논의 끝으로 프로그램 폐지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JTBC ‘악플의 밤’

또 “당당하고 아름다웠던 설리님과 함께 한 시간 영광이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마지막으로는 “악성 댓글에 경종을 울린다는 기획 의도에 공감해주시고 악플의 밤을 아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애도의 뜻과 인사를 전했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sgsg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