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입 베어물면 촉촉한 크림 꽉꽉 채워져 폭발할듯한 ‘크림 크루아상’

인스타그램 @bbang_you_mean

고소하고 겹겹이 쌓인 바삭한 식감이 매력적인 크루아상 속 각종 크림이 가득 들어갔다.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시간을 들이다’ 베이커리에서는 크루아상 속 초코, 녹차, 슈크림, 홍차 네 가지 맛의 크림을 꽉꽉 채워넣어 판매한다.

인스타그램 @cheez_z
ADVERTISEMENT

겉은 바삭한 크루아상, 속은 촉촉한 크림으로 겉바속촉의 대명사로도 불리는 ‘시간을 들이다’의 크림크루아상은 택배로도 주문해 먹을 수 있다.

특히 크림크루아상 택배 주문 시 크루아상이 눅눅해 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크림을 ‘짤주머니’에 담아 따로 보내주어 직접 짜 넣어 먹는 재미도 느낄 수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sgsg